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영현, 33kg 감량 근황…빅마마가 '스몰마마' 됐네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1년 03월 03일 수요일

▲ 이영현. 출처ㅣMBN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트롯파이터’ 가수 이영현이 줄어든 몸무게에도 변함없는 폭풍 성량의 무대를 펼친다.

3일 방송되는 MBN ‘트롯파이터’ 11회에서는 ‘체념’ 등 명곡들을 쏟아낸 최고의 보컬리스트 그룹 빅마마의 이영현이 트로트 도전을 위한 무대를 펼친다. ‘소울 여제’ 별명에 걸맞은 이영현만의 특별한 트로트 무대를 예고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날 이영현은 다이어트로 몰라보게 달라진 모습으로 ‘트롯파이터’에 나타나 눈길을 끌었다. 앞서 다이어트에 성공한 이영현의 근황은 많은 화제를 모았던 바. 이영현은 “33kg 감량했다”고 말하며, 힘들게 다이어트를 선택하게 된 사연까지 밝혀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고 한다.

이러한 이영현은 날씬해진 몸매에도 여전한 폭발적 성량을 뿜어내며 무대를 꽉 채웠다고 한다. 처음부터 끝까지 가슴을 울리는 이영현의 천상의 목소리에 모두가 감탄을 쏟아냈다는 후문. 이영현의 소름 돋는 무대에 MC 김용만은 “한 번도 나온 적 없는 100점에 도전해 볼 만하다”라고 칭찬을 했다고 해, 더욱 기대가 더해진다.

무엇보다 이날 이영현은 대결 상대로 불패의 아이콘 ‘문근불패’ 조문근을 지목하며 경쟁에 불을 붙였다고. 보컬 최강자들의 자존심을 건 대결인 만큼 예상하지 못한 점수의 향연이 펼쳐졌다고 해, 가창력 끝판왕들의 대결에 관심이 집중된다.

MBN ‘트롯파이터’는 3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