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물오른 슈팅감각에 조율까지 '축구도사' 손흥민

한준 기자 hjh@spotvnews.co.kr 2020년 07월 16일 목요일
▲ 손흥민
'스포츠타임'은 스포츠 프리미엄 영상 컨텐츠 브랜드입니다. 현장감 있는 생생한 스포츠 뉴스는 물론,
전문가들과 함께 해외축구 NBA UFC 등 다양한 종목 경기를 분석합니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손흥민(28)이 토트넘 홋스퍼의 축구도사였다.

손흥민이 두 경기 연속골을 기록하며 토트넘의 2연승을 이끌었다. 토트넘은 16일 새벽(한국 시간) 영국 뉴캐슬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2019-20 프리미어리그 36라운드 경기에서 뉴캐슬 유나이티드를 3-1로 꺾었다.

손흥민은 아스널과 35라운드 경기에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2-1 승리를 이끈 것에 이어 뉴캐슬전 전반 27분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포문을 열었다. 

손흥민은 전반 30분에도 대포알 슈팅으로 뉴캐슬의 골문 구석을 위협했으나 골키퍼 선방에 막혀 추가 득점에 실패했다.

주제 무리뉴 감독은 아스널전과 동일한 선발 명단을 내세웠으나 위치를 조정해 전술 변화를 줬다. 아스널전에 해리 케인과 투톱을 이뤘던 손흥민은 뉴캐슬전에는 왼쪽 측면에 배치됐다.

이날은 원톱으로 나선 케인이 멀티골을 기록하며 문전에서 존재감을 보였다.

손흥민은 왼쪽 측면에서 중앙으로 커트인하며 공격에 집중했다. 이전 경기에서 수비 부담이 컸던 손흥민은 이날 오른쪽 측면에 배치된 루카스 모우라가 2선 수비를 담당하고, 레프트백 벤 데이비스가 오버래핑을 자제하면서 수비 부담 없이 공격할 수 있었다.

손흥민은 후반전에 스테번 베르흐베인이 투입되고, 조반니 로셀소가 빠지고 에릭 라멜라가 투입된 후에는 중앙 공격형 미드필더 영역도 커버하며 공을 소유하고 운반하고 기점 패스를 보내는 등 경기 조율 능력도 선보였다.

이날 손흥민은 토트넘 내에서 가장 여유있게 공을 전개하며 한층 더 발전된 경기력을 보였다. 

영국 방송 스카이스포츠는 두 골을 넣은 케인에게 평점 9점을 주며 경기 최우수 선수로 평가했으나 손흥민에게도 8점을 부여하며 두 번째로 높은 점수를 주며 호평했다.

한편, 손흥민은 이날 리그 11호골 및 21호 공격 포인트를 기록해 프로 데뷔 후 한 시즌 리그 최다 공격 포인트를 달성했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