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홍진경, 12살 딸 라엘 벌써 이렇게 컸어…"엄마가 내 돈으로 주식 사"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1년 02월 25일 목요일

▲ 홍진경 딸 라엘. 제공| 공부왕찐천재 홍진경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방송인 홍진경이 유튜브 채널을 론칭했다.

홍진경은 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으로 팬들과 소통한다.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은 공부에 한 맺힌 뇌순남녀 연예인들과 함께 중고등학교 교과과정을 배워가는 신개념 교육 예능 콘텐츠로 모델부터 예능, 사업까지 두루 성공한 만능 엔터테이너지만 배움은 조금 부족했던 홍진경이 딸 라엘의 공부를 가르쳐 주다 점점 난이도가 높아지는 교과 과정을 지켜보다 고민 끝에 직접 콘텐츠를 준비하게 됐다. 

홍진경은 25일 딸 라엘과 함께한 모습을 최초로 공개했다. 올해 12살인 딸 라엘은 자신을 소개한 후 "평소에 공부를 좋아하시나요?"라는 질문에 "아니오. 국영수만 아니면 다 좋아요"라고 당당하게 답변해 홍진경을 당황시켰다.

이어 "엄마는 천재인가요? 바보인가요?"라는 질문에는 "엄마 어렸을 때는 진짜 공부 잘했을 것 같다. 근데 어떻게 5학년 문제를"이라고 말끝을 흐려 이유를 궁금하게 만들었다. 인터뷰 내내 '돈을 벌고 싶다'는 마음을 밝힌 라엘이는 "엄마가 내 통장에 있는 돈으로 주식을 샀다"고 폭로해 또 한번 주변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결국 홍진경은 "딸 교육을 위해 사고 싶은 걸 잘 안 사줬더니 라엘이가 돈에 대한 욕망이 강하다"며 본인만의 가정교육법을 공개했다. 

특히 라엘은 베테랑 예능인의 딸 답게 똑부러지면서도 거침없는 말솜씨로 현장에 있는 제작진과 출연진을 놀라게 만들었다는 후문. 영상에서는 시종일관 엄마 홍진경과 다정한 모녀케미를 선보여 보는 이들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딸에게 부끄럽지 않은 엄마가 되기 위해 지난 2년간 과외를 받았다는 홍진경은 학습지 가득한 집부터 직접 푼 문제집, 한국사, 삼국시대 공부 내용까지 공개했다. 그는 "앞으로 유튜브를 통해 웃으면서 어려운 개념의 교과과정을 배울 수 있는 콘텐츠들을 많이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