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비투비 이창섭 "손가락 7 표시, 그때 잊지 말자는 의미…왜곡 없길"[전문]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1년 01월 25일 월요일

▲ 이창섭. 출처| 비투비 온라인 콘서트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비투비 이창섭이 온라인 콘서트 도중 손가락으로 '7'을 표시한 이유에 대해 직접 밝혔다.

이창섭은 25일 자신의 SNS에 "그때 그 시절의 우리를 우리 모두 잊지말자 영원히 마음속에 새겨두겠다는 마음으로 표현한 제스처였다"며 "이 마음이 왜곡되지 않길 바란다"고 했다.

이창섭은 지난 23일 열린 '2021 비투비 포유 온라인 콘서트-인사이트'에서 손가락으로 숫자 '7'을 표현했다. 이는 최근 상습 마약 혐의로 기소된 정일훈이 비투비를 탈퇴하기 전 멤버수를 뜻하는 숫자다. 이창섭이 카메라를 보며 여러 차례 손가락으로 숫자 '7'을 표시하면서 그가 마약 투약이 밝혀져 팀을 불명예 탈퇴한 정일훈을 감싸는 것 아니냐는 비판의 목소리가 터져 나왔다.

논란이 커지자 이창섭은 "그 동안 눌러담아놓고 쌓아놓았던 감정들과 많은 생각들이 '우리들의 콘서트' 음악이 흐르자 주체하지 못할정도로 터져나왔다. 그때 그 시절의 우리를 우리 모두 잊지말자 영원히 마음속에 새겨두겠다는 마음으로 표현한 제스처였다. 이 마음이 왜곡되지 않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제 마음과 여러분의 마음속에 기억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비투비로서, 그리고 이창섭으로서 좋은 아티스트로, 또 더 좋은 사람으로 성장하겠다"며 "언제나 믿고 함께 걸어와준 멜로디 항상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했다.

다음은 이창섭의 글 전문이다. 

그 동안 눌러담아놓고 쌓아놓았던 감정들과 많은 생각들이 '우리들의 콘서트' 음악이 흐르자 주체하지 못할정도로 터져나왔습니다.

그때 그 시절의 우리를 우리 모두 잊지말자 영원히 마음속에 새겨두겠다는 마음으로 표현한 제스쳐였습니다. 이 마음이 왜곡되지 않길 바랍니다.

제 마음과 여러분의 마음속에 기억되길바라며 앞으로도 비투비로서, 그리고 이창섭으로서 좋은 아티스트로, 또 더 좋은 사람으로 성장하겠습니다. 언제나 믿고 함께 걸어와준 멜로디 항상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