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신영,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캐스팅…'차세대 원톱' 굳히기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1년 01월 25일 월요일

▲ 이신영. 제공| 포레스트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배우 이신영이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주연으로 발탁됐다.

소속사 포레스트엔터테인먼트는 "이신영이 올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하는 새 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 남자 주인공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극본 정원정, 연출 김정현)은 '인생은 멀리서 보면 희극이고, 가까이서 보면 비극이다'라는 말에서 비롯된 제목처럼 인생의 푸른 봄을 살아가야 할 20대들의 현실을 담은 이야기다. 청춘이 누릴 수 있는 아름다운 시절이라는 말이 무색하게 각박한 세상 속 고군분투를 담아 '대학판 미생'이라는 평가를 받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극 중에서 이신영은 극 중 전과목 A+를 자랑하는 수재이자 완벽주의자인 남수현을 연기한다.  남수현은 멀리서 봐도 잘생긴 비주얼과 다른 사람에겐 1초도 눈길을 주지 않는 냉철함을 넘나드는 확연한 온도차의 캐릭터. 데뷔 후 첫 청춘물에 도전하는 이신영은 겉은 차갑지만 내면엔 숨겨진 반전 매력인 캐릭터를 원작을 능가하는 싱크로율로 그려낼 것으로 기대된다.

이신영은 매 작품마다 빛나는 존재감과 안정된 연기력으로 시청자, 연예계 관계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안방 데뷔작 tvN '사랑의 불시착'부터 KBS 드라마 '계약우정', 최근 종영한 tvN '낮과 밤'까지 작품마다 캐릭터 변신을 이어가며 유연한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KBS와 상반기 편성을 논의 중이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