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UCL REVIEW] '메시의 굴욕' 바이에른, 바르사 8-2 꺾고 4강행

한준 기자 hjh@spotvnews.co.kr 2020년 08월 15일 토요일
▲ 리오넬 메시

'스포츠타임'은 스포츠 프리미엄 영상 컨텐츠 브랜드입니다. 현장감 있는 생생한 스포츠 뉴스는 물론,
전문가들과 함께 해외축구 NBA UFC 등 다양한 종목 경기를 분석합니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리오넬 메시는 승리의 보증수표가 아니었다. FC 바르셀로나가 바이에른 뮌헨과 '사실상 결승전'이라 불린 2019-20 UEFA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치욕적 완패를 당하며 탈락했다. 

바이에른 뮌헨은 15일 새벽(한국시간) 포르투갈 리본 에스타지우 다 루즈에서 열린 2019-20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바르셀로나를 8-2로 꺾었다.

전반 4분 만에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의 패스를 받은 토마스 뮐러가 선제골을 넣었다. 전반 7분 다비드 알라바의 자책골로 경기가 워점으로 돌아갔지만 전반 21분 세르주 그나브리의 패스를 받은 이반 페리시치가 다시 리드하는 골을 넣었다.

이후에는 바이에른의 골 잔치가 벌어졌다. 전반 27분 레온 고레츠카의 패스를 받은 그나브리의 추가골을 터졌다. 이어 전반 31분 요슈아 킴미히의 크로스를 뮈러가 헤더로 마무리했다.

바르셀로나는 후반전 시작과 함꼐 앙투안 그리즈만을 투입했고, 루이스 수아레스가 후반 12분 한 골을 더 만회했다.

하지만 바이에른이 후반전에도 4골을 넣었다. 후반 18분 킴미히, 후반 37분 레반토프스키, 후반 40분과 후반 4분에 필리페 쿠치뉴가 멀티골을 몰아쳤다.

바이에른은 맨체스터 시티와 올랭피크 리옹의 승자와 4강에서 만나게 됐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