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국노래자랑' 측 "이호섭·임수민 아나, 스페셜 MC로 녹화"…'감기몸살' 송해도 퇴원

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2020년 06월 29일 월요일

▲ 방송인 송해. 제공|KBS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방송인 송해(93)의 건강문제로 이호섭 작곡가와 임수민 아나운서가 KBS1 '전국노래자랑' 스페셜 MC를 맡았다. 

29일 KBS 관계자는 "지난 27일 녹화에는 이호섭 작곡가와 임수민 아나운서가 입원 치료를 받은 송해를 대신해 '전국노래자랑'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감기몸살로 입원 치료를 받던 송해도 지난 26일 퇴원했다. 

송해는 고열을 동반한 감기몸살 증세로 지난 25일 밤 인근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았다. 고열로 코로나19 검사도 실시해 음성판정을 받았다. 송해는 하루 가량 입원 치료를 받은 뒤 퇴원해 휴식을 취하고 있다. 아직 건강이 완전히 회복되지 않아 지난 27일 녹화에는 불참했으나, 이후 녹화에는 다시 참여할 예정이다. 

송해의 공백은 이호섭 작곡가와 임수민 아나운서가 채웠다. 두 사람은 올해 초에도 감기와 폐렴 증세로 송해가 입원 치료를 받을 당시, 송해를 대신해 '전국노래자랑' 마이크를 잡은 바 있다. 

▲ 임수민 아나운서, 이호섭 작곡가(왼쪽부터). 제공|KBS
'전국노래자랑'은 국내 최장수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방송되고 있다.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지역 예심 등은 멈춘 상태이나 무관객 형식의 스페셜 방송 등으로 안방을 찾고 있다. 송해는 지난 1988년부터 '전국노래자랑' 진행을 맡아 사랑받았다.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