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방신기, 'SM 막내' NCT드림의 비욘드 라이브 등장에 "'추잉껌'때부터 팬"

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2020년 05월 24일 일요일

▲ 동방신기 온라인 콘서트 '동방신기-비욘드 더 티' 중계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그룹 동방신기 온라인 콘서트에 소속사 후배 NCT 드림이 등장, 동방신기와 팬들의 의미있는 미션을 남겼다. 그러자 동방신기는 소속사 막내인 NCT 드림에 흐뭇해 했다. 

동방신기가 24일 오후 3시부터 네이버 브이 라이브를 통해 중계되는 온라인 콘서트 ’동방신기-비욘드 더 티’로 전 세계 팬들과 소통에 나선 가운데, NCT 드림이 등장해 ‘위 아 티’미션을 당부했다.

이날 동방신기는 온라인 콘서트 묘미인 인터렉티브 Q&A, 챌린지 시간을 가졌다. 온라인 콘서트를 시청하고 있는 전 세계 팬들과 화상토크하며 팬들의 질문에 직접 답하는가 하면, 팬들과 미션을 함께 도전하기도 했다.

유노윤호는 “화상연결로 시청자분들과 소통하는 시간이다”며 기대감을 드러냈고 최강창민은 “설명보다 바로 보여 드리겠다”며 전 세계 팬들과 인사를 나눴다. 특히 동방신기는 팬들과 화상채팅 챌린지 시간인 인터렉티브 챌린지 코너를 가졌는데, 챌린지 미션을 수여하기 위해 후배 NCT 드림이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 동방신기 온라인 콘서트 '동방신기-비욘드 더 티' 중계화면 캡처

NCT 드림 제노, 재민, 지성이 화면에 등장하자 동방신기는 ‘형아 미소’를 드러내며 후배들을 반가워했다. 무엇보다 유노윤호는 최근 큰 사랑을 받은 NCT 드림의 ‘라이딩’을 부르는 등 남다른 ‘후배 사랑’을 과감하게 드러냈다. NCT 드림은 “투 더 월드, 여긴 NCT. 안녕하세요. NCT 드림입니다”라며 인사했고, 동방신기 팬들도 ‘글로벌 대세’ NCT 드림 등장에 놀라워하며 함성으로 반겼다.

동방신기는 NCT 드림에게 무대 어떠냐고 물었고 NCT 드림 멤버 제노는 “저희도 해봤지만, 보는 입장에서도 재밌더라. 선배들의 솔로 무대 최고였다”고 전했다. NCT 드림은 지난 10일 성공적으로 온라인 콘서트 ‘NCT 드림 비욘드 더 드림쇼’를 성공적으로 마쳤던 터. 재민 역시 “시청자 입장에서 보니까, 아무래도 저희 공연할 때랑 달라서 느낌이 새롭더라”고 시청 소감을 전했다. 

NCT 드림 막내 지성은 “저는 다 좋았는데, 개인적으로 ‘아스와쿠루카라’ 무대 때, 고래 효과가 정말 좋았다”고 무대 기술에 대해 놀라워하는 모습으로 동방신기에 웃음을 안겼다. 앞선 무대에서 동방신기는 일본 네 번째 싱글인 ‘아스와쿠루카라’ 무대 때, 대형 고래 효과로 놀라움을 선사한 바. 

▲ 동방신기 온라인 콘서트 '동방신기-비욘드 더 티' 중계화면 캡처

이어 NCT 드림이 동방신기에게 선사한 챌린지는 ‘티 챌린지’였다. 재민은 “정말 간단한데, 동방신기와 팬들과 특별한 구호가 있다. ‘위 아 티’. 함께 동작을 취하면 된다”고 미션을 설명했다. 제노는 “어렵진 않으시냐”고 물었고, 유노윤호는 “의미가 좋다. 팬분들과 단결력을 드디어 보여줄 때가 됐다”고 자신감을 드러냈고, 제노는 ”선배들과 팬들이 한 마음이 되기 위한 느낌”이라고 덧붙였다.

이러한 NCT 드림의 미션 수여에 최강창민은 계속해서 흐뭇해 하며 “추추추잉껌 할때부터 팬”이라고 말했고, 이에 질세라 유노윤호도 “보드탈 때부터 팬”이라고 보드 퍼포먼스로 주목 받았던 NCT 드림의 데뷔곡 ‘추잉검’을 언급하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처럼 후배 사랑을 보인 동방신기는 팬들과 사랑은 더더욱 남다른 것을 증명했다.

▲ 동방신기 온라인 콘서트 '동방신기-비욘드 더 티' 중계화면 캡처

바로 ‘티 챌린지’에 단 한번에 성공한 것. 이날 동방신기 색인 빨간 색으로 맞춰 입은 팬들은 응원봉을 흔들며 ‘티’ 모양을 만들었고, 빨간 물결로 절경을 이뤘다. 유노윤호와 최강창민은 팬들의 단합한 모습에 감동받았고, 미션 성공에 미공개 사진을 곧 공개한다고 약속했다.

뿐만 아니라 동방신기는 팬들의 궁금증을 해소시키기도 했다. 전 세계 시청자와 화상토크 및 Q&A 시간을 가진 것이다. 첫 번째 팬은 서울에 사는 카시오페아였다. 이 팬은 “정말 신기하고 이렇게 인터뷰를 하게된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며 동방신기 멤버 각자의 솔로 활동이 향후 동방신기 활동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와 이번 온라인 콘서트가 다음 공연에 있어서도 어떤 영향을 미칠지 궁금해 했다.

▲ 동방신기 온라인 콘서트 '동방신기-비욘드 더 티' 중계화면 캡처

유노윤호는 “처음부터 알차고 찰진 질문”이라며 “저 같은 경우, 솔로 앨범은 기존에 보여주지 않았던 유노윤호가 평소 좋아한 곡을 담았다. 좀더 다양한 음악과 다채로운 음악 장르를 보여드리려 했다. 이는 앞으로도 그렇게 할 수 있다는 잠재적 의미로 볼 수도 있다”고 답했다.

최강창민은 “음악의 스펙트럼이 더 넓어졌다. 또한 이번 공연은 기존 공연과 포멧이 다르다. 팬분들께도 차별화된 공연을 보여드리려 노력했다. 앞으로 공연에 있어서도 좋은 영향을 끼칠 것 같다”고 덧붙였다.

다음 질문은 일본 팬의 질문이었다. 이 일본 팬은 공연 전 특별한 루틴에 대해 물었다.유노윤호은 “찬물로 샤워하는 루틴이 있다. 피로도를 빨리 풀고, 집중을 하기 위해 찬물로 샤워한다. 오늘도 공연 전에 샤워를 찬물로 해서 그런지, 집중이 잘된다”고 밝혔다. 최강창민은 “일하기 전에는 맵고 짠 음식을 피하려고 한다. 또한 금주하려 한다. 그것말고는 따로 특별한 루틴은 없는 것 같다. 남들과 비슷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강창민 “질문을 주고 받으니, 함께 있는 것 같다”고 남다른 기술에 대한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이 같은 최강창민의 소감처럼 중국 팬은 온,오프라인 콘서트 차이점에 대해 질문했다.

유노윤호는 “우선 온라인 콘서트는 전 세계에서 동시간대에 한 번에 모두가 볼 수 있어서 좋다”며 “오프라인은 현장감은 느낄 수 있다. 그런데 각국에 다 찾아가 인사하고 싶지만 한계인 부분이 있다. 그래서 이번 온라인 콘서트는 같은 시간대에 호흡할 수 있고, 얼굴도 볼 수 있고, 서로 친구도 만들 수 있어 좋은 것 같다”고 전했다. 최강창민은 “같은 공간에서 호흡하며 느낄 수 없어 아쉽긴 하다. 그래도 다양한 팬들과 동시간대 즐길 수 있는 것이 가수로서 행복하다”고 덧붙였다.

 ‘비욘드 라이브’는 SM엔터테인먼트가 지향하는 새로운 컬처 테크놀로지(CT)를 콘서트 분야에 실현, 기술과 공연을 결합한 세계 최초 온라인 전용 유료 콘서트로, 앞서 슈퍼엠, 웨이션브이, NCT드림, NCT 127)이 성황리에 공연을 펼친 바 있다.

동방신기 온라인 콘서트 ‘동방신기-비욘드 더 티’는 24일 오후 3시부터 네이버 브이 라이브를 통해 전 세계 중계되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