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룰라 김지현, 시험관 시술+'중2병' 아들 고민→'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 "새 생명"[TV핫샷]

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2019년 11월 12일 화요일

▲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선녀보살 서장훈과 아기동자 이수근이 ‘룰라’ 김지현과 찰떡궁합 '케미'로 꿀잼을 선사했다.

12일 방송된 KBS조이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34회에서 두 보살들은 술 중독에 빠진 아기 아빠와 명품 옷에 푹 빠져 과소비를 일삼는 고민남을 손님으로 맞이했다. 또한 초보 엄마가 된 ‘룰라’의 김지현이 고민녀로 등장, 보살들과 구수한 토크로 티키타카의 진수를 보여줬다.

'중2병'에 걸린 둘 째 아들이 고민이라며 입을 뗀 김지현은 “무엇을 묻든 다 싫다고 한다. 뿐만 아니라 아무리 말을 걸어도 핸드폰만 본다”고 중2병에 걸린 아이들의 특징을 나열, 안방극장 부모님들의 마음을 십분 공감시켰다.

'초보 엄마'다운 깜찍한 고민을 풀어놓은 김지현은 이어 2세를 갖고 싶어 ‘시험관 시술’에 도전 중이라고 밝히며 두 번째 고민을 상담했다. 그 어느 때보다 간절하고 진지해 보이는 그녀에 이수근은 쌀점(척미점)을 펼치며 “너 곧 좋은 일 있겠다. 이게 자식선인데, 너 좋은 일 있겠네”라고 묘하게 수상하지만 마음이 따듯해지는 특급 솔루션을 전해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했다.

이어 점괘로 깨진 하트를 고른 그녀에 서장훈은 “왜 이게 깨진 거라고 생각하지? 이건 점 점 붙어가고 있는 거야. 이게 붙으면? 새 생명이 생긴다는 뜻”이라고 급하게 수습, ‘아무말 대잔치’로 시청자들의 웃음 포인트를 제대로 겨낭했다. 

▲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화면 캡처

그런가 하면 서장훈은 트렌디한 패션을 위해 무려 3000만원에 달하는 금액을 지불했다는 '고민남'의 사연에 아연실색한 반응을 보여 빅 재미를 선사했다. 또한 해맑게 옷 자랑에 푹 빠진 고민남에 결국 서장훈은 “너 고급스럽다는 생각이 1도 안들어”라며 '팩트폭력'을 날려 안방극장에 속이 뻥 뚫리는 '사이다'를 선물했다.

또한 이수근과 서장훈은 '고민남'의 얼굴을 보자마자 “얼굴에 술독이 꼈다”며 접신을 의심케 하는 막강 입담을 펼쳤다. 실제 애주가인 고민남은 자녀를 둔 아버지로서의 애환을 술로 풀어낸다고 진솔하게 고백, 이수근은 한 가정의 아버지로서 공감하는 듯 하다, 이내 “근데 그걸 왜 술을 마시면서 고민해”라며 명치까지 아픈 일침을 날리며 한바탕 웃음 폭격을 가했다.

이처럼 속 시원한 고민 상담은 물론 따스한 감동까지 전하며 월요일 밤 ‘원픽’ 프로그램으로 떠오르고 있는 KBS조이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50분 KBS 조이 스카이라이프 1번, SKBTV 80번, LGU+ 1번, KT 올레 tv 41번에서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