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리네커의 칭찬, “손흥민, 득점 후 사과 잘했어”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19년 11월 07일 목요일

▲ 손흥민 ⓒ연합뉴스/AP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게리 리네커가 손흥민을 칭찬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7일 새벽 5(한국 시간) 라지코 미틱 스타디움에서에서 열린 2019-20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4라운드에서 츠르나베 즈베즈다에 4-0 완승을 거뒀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7점으로 조 2위를 유지했다. 즈베즈다는 3위다.

손흥민은 예상과 달리 선발로 출전해 2골을 기록하며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후반 12분과 후반 16분 연속골을 터뜨리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이 득점으로 손흥민은 차범근을 넘고 한국인 유럽 무대 최다골 기록을 썼다.

득점 후 손흥민은 크게 웃지 못했다. 자신의 백태클로 크게 부상을 당한 안드레 고메스가 떠올랐기 때문이다. 결국 그는 카메라 앞으로 가서 두 손을 모으고 미안하다는 행동을 취하며 고메스의 쾌유를 빌었다.

이 모습을 본 리네커는 박수를 보냈다. 그는 자신의 SNS에서 손흥민이 놀라운 골을 기록했다. 그리고 카메라 앞으로 가서 미안하다고 했다. 아마도 고메스를 향해 한 것 같다. 잘한 일이다고 전했다.

손흥민은 물론 며칠 동안 굉장히 힘든 시간을 보냈다. 하지만 팬들과 동료들의 응원을 받으면서 내가 얼마나 행운을 받은 사람이란 걸 알 수 있었다. 그 사건에 대해서는 정말 미안하다. 하지만 나는 팀에 집중해야 하고 앞으로 나가야 한다. 그것이 나를 응원해주는 팬들에게 맞는 행동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