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대현 "올라운더 솔로가수 되고 싶다, 멋있으면 더 좋아"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19년 10월 10일 목요일
▲ 정대현. 제공ㅣSTX라이온하트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그룹 B.A.P 출신 정대현이 새 앨범 '아잇' 발매와 함께 "올라운더 솔로 퍼포머가 되고 싶다"는 바람을 밝혔다.

정대현이 10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무브홀에서 첫 번째 싱글 '아잇' 쇼케이스를 열고 이같이 말했다.

정대현은 "일단 쇼케이스도 정말 오랜만에 하는 거라 너무 설렌다. 방금 전까지도 떨리는 심장 때문에 무슨 말을 해야할지 모르겠다. 정말 열심히 준비했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신곡 '아잇'에 대해 "저는 일단 이 노래를 통해서 솔로 가수, 솔로 퍼포머라는 올라운더로서의 수식어에 가깝게 다가가고 싶다. 노래, 춤, 랩도 하고 멋있으면 더 좋겠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또한 새 소속사에 대해 "저는 올해 들어서 제가 가장 큰 축복 받은 일이 아닌가 싶다. 7년 동안 열심히 해서 많은 사랑을 받았지만, 또 다른 무대에 올라서서 새로운 정대현의 모습을 보여드려야 할 시기라 생각과 고민이 너무 많이 들었는데 소속사에 정말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정대현의 '아잇'은 중독적이면서 리드미컬한 베이스라인과 펑키한 기타 리듬에 정대현의 보이스가 더해진 뉴트로 펑크 장르의 곡이다. 사랑에 빠진 남자의 모습을 재치있는 가사와 경쾌한 리듬으로 표현했다.

정대현의 '아잇'은 1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