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리가 REVIEW] '메시 침묵' 바르사, 그라나다 원정서 0-2 충격 패

이종현 기자 ljh@spotvnews.co.kr 2019년 09월 22일 일요일

▲ 부진이 이어지고 있는 바르셀로나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바르셀로나가 그라나다 원정에서 충격 패를 당했다.

바르사는 22일 오전 4시(한국 시간) 스페인 그라나다의 누에보 로스 카르메네스에서 열린 2019-20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5라운드 그라나다 원정에서 0-2로 졌다. 특히 리오넬 메시가 부상에서 복귀한 이후에도 부진이 이어지고 있어서 충격은 2배였다.

바르사는 그리즈만, 페레스, 수아레스를 선발로 내세웠다.

하지만 바르사는 전반 1분 만에 실점했다. 그라나다의 측면 크로스가 피케의 발을 맞고 굴절됐고, 그라나다의 아지즈의 행운의 득점으로 연결됐다. 

이어 그라나다가 홈에서 이점을 살리고 계속해서 두드렸다. 결국 바르사는 전반 부진을 이어가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후반전 시작과 동시에 파티를 투입, 후반 2분 메시를 잇달아 기용하며 반전을 노린 바르사지만, 오히려 후반 19분 VAR 이후 얻은 페널티킥 기회를 바디요가 놓치지 않았다. 바르사는 페널티킥 실점까지 내주면서 0-2 완패를 당했다. 

5라운드까지 바르사는 2승 1무 2패를 당하며 부진한 시즌을 이어 가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